2024.06.23 (일)

  •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21.1℃
  • 서울 22.7℃
  • 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3.6℃
  • 흐림울산 23.6℃
  • 광주 22.3℃
  • 흐림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2.5℃
  • 제주 25.5℃
  • 흐림강화 22.4℃
  • 흐림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3.0℃
  • 흐림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닫기

금융

신협사회공헌재단, 26년 간 취약계층 765 가구에 24억 원 상당 생계 지원

 

[ 타임즈 - 김시창 기자 ] 신협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윤식, 이하 신협재단)이 취약계층 생계비 지원사업인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을 통해 1998년부터 현재까지 취약계층 765가구에 24억 원 상당의 생계자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은 위기상황에 부닥친 취약계층 조합원을 돕기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금을 조성하며 시작됐다. 이후 2015년부터 신협 임직원이 주변의 위기가정을 발굴해 추천하면 신협재단이 성금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희귀난치병을 앓는 어린 자녀가 있지만 근로소득이 있어 의료혜택을 받지 못한 저소득 가정을 지원하는 등 53 가구에 총 1억 6천만 원을 지원했다.

 

신협재단은 올해도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으로 취약계층에 1억 5천만 원 상당의 생계비를 후원한다. 매월 신협 임직원이 발굴해 추천한 대상자에 대한 심사 과정을 거쳐 1인당 최대 200만 원을 지원하고, 긴급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별도 심사를 통해 최대 500만 원까지 성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협재단 김윤식 이사장은 “지난 26년간 전국 신협 임직원들의 선한 마음을 모아 위기가정에 희망을 선사할 수 있었다”며, “신협은 주변 소외 이웃을 찾아 보살피고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협재단은 올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지원, ▴협동조합 및 사회적 경제조직 활성화, ▴포용금융 지원, ▴협동조합형 인재양성을 위한 멘토링 및 장학금 지원, ▴지역밀착형 사회공헌사업 등 67억 원 규모의 다양한 캠페인과 공익활동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기여할 방침이다.

 

프로필 사진
김시창 기자

타임즈 대표 김시창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