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31.0℃
  • 흐림서울 28.5℃
  • 구름많음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30.2℃
  • 구름많음울산 29.4℃
  • 맑음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8.4℃
  • 맑음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31.2℃
  • 흐림강화 28.1℃
  • 구름많음보은 28.3℃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31.2℃
  • 구름많음경주시 29.6℃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닫기

용인시

대한민국 미래 연극의 주인공!!!

- 네트워킹 페스티벌 “젊음”, “패기”, “도전”, “실험”“열정”-
- 제27회 광주 소극장축제 공식 초청! -

 

[ 타임즈 - 김시창 기자 ] 7월 8일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네트워킹 페스티벌’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13일까지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진행된다.

 

극단 가로수포엠이 선보이는 <모든 순간이 꽃봉오리인 것을> 작품이 지난 9일 네트워킹 페스티벌의 시작을 열었다. ‘완벽한 삶의 중요성’보다는 ‘지금 이 순간’이 얼마나 소중한지를 이야기했다.

 

10일은 공상집단 뚱딴지의 <왕중왕>이 공연되며, 세상과 삶을 다르고 엉뚱하게 바라보며 관객과 소통하는 공상집단 뚱딴지가 선보이는 작품 <왕중왕>은 세 명의 왕을 통해 차별과 혐오에 대한 질문에 귀 기울여 볼 수 있다.

 

11일, 세 명의 등장인물이 하나의 이야기를 탄생시키기 위해 머리를 맞대지만 점점 복잡해져 간다는 극단 대학로극장 <아, 참>의 이야기는 관객에게 어떠한 메시지를 남겨줄지 기대를 모은다.

 

극단 바오 <마약 : 엇갈린 운명>은 12일에 공연된다. ‘마약’이라는 자칫 무거운 소재라는 반감을 없애며, 어떠한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마약의 위험성을 관객들에게 전할지 이목을 끈다.

 

창작집단 여름밤 <코피노아이>가 13일, 마지막을 장식한다. 연극을 통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가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는 창작집단 여름밤은 <코피노아이>를 통해 아이에게 지워지지 않은 상처를 안긴 사람들을 향해 어떠한 비판적 메시지를 남길지 주목된다.

 

네트워킹 페스티벌 시상식 및 폐막식은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전체 폐막식 때 진행된다.

 

한편,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집행위원회 한원식 집행위원장과 광주소극장협회 임홍석 회장이 업무협약식(M.O.U)을 7월 1일에 진행했다.

 

업무협약식(M.O.U)은 네트워킹 페스티벌 최우수상 단체 및 작품을 제27회 광주소극장축제 공식 초청작으로 한다는 내용으로, 이번 협약식(M.O.U)을 통해 네트워킹 페스티벌 최우수상 단체 및 작품을 제27회 광주소극장축제 공식 초청하기로 약속했다.

 

공연 정보 및 예매에 대한 문의는 전화 031-323-6654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사무국, 운영시간 12:00 ~ 20:00) 또는 이메일 2024ktfyi@naver.com으로 가능하며, 더 많은 정보는 추후 대한민국연극제 홈페이지 www.ktf365.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프로필 사진
김시창 기자

타임즈 대표 김시창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