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7.1℃
  • 맑음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1℃
  • 맑음울산 28.1℃
  • 맑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6.0℃
  • 맑음고창 27.9℃
  • 맑음제주 29.0℃
  • 구름많음강화 26.2℃
  • 구름조금보은 24.2℃
  • 구름조금금산 24.4℃
  • 맑음강진군 28.2℃
  • 맑음경주시 26.6℃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닫기

인천광역시

인천시, 삼복 대비해 닭고기 안전성 검사 강화

밤 11시까지 도축검사 진행…철저한 위생관리 위해 검사관 추가배치

 

[ 타임즈 - 김시창 기자 ] 인천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삼복 기간 및 여름철 닭고기 수요 급증에 대비하고 시민들에게 안전한 식품을 제공하기 위해 닭고기 안전성검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인천에는 서구 가좌동에 닭 도축장 1개소가 영업하고 있으며, 연구원에서는 검사관(수의사)를 파견해 전 도축 과정을 지도 감독하고 있다.

 

해마다 삼복더위 기간에는 연간 닭 도축 물량의 약 33%가 집중되는 점을 고려해 올해는 초복 약 1주 전인 7월 8일부터 말복인 8월 15일까지 도축검사를 아침 7시부터 저녁 11시까지 연장하고, 토요일에도 검사를 실시해 닭고기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검사 물량이 늘어나는 만큼 도축검사관도 추가 배치하고 철저한 도축검사와 위생관리를 추진한다.

 

특히 식중독균 등 유해병원균의 오염 여부를 판단하는 미생물 검사와 항생제 등 잔류물질 검사를 집중적으로 실시해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이 공급되도록 힘쓰며, 도축장에 출입하는 모든 차량과 인원에 대한 철저한 소독으로 가축질병 전파 방지에도 차질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이주호 시 보건환경연구원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삼복 기간 도축장 연장 운영과 휴일 작업으로 닭고기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강화된 도축검사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닭고기를 드실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PHOTO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