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7 (월)

  • 맑음동두천 21.2℃
  • 맑음강릉 24.8℃
  • 맑음서울 22.2℃
  • 구름많음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20.1℃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9.9℃
  • 구름조금강진군 21.0℃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조금거제 21.3℃
기상청 제공
닫기

문화소식

인천관광공사, 6월부터 밤이 더 아름다운 인천으로!

- all nights INCHEON 고도화 … 관광객 20만 명 유치, 지역 소비 158억 목표 -
- 1883 상상플랫폼 야시장·캔들라이트·야간마켓 등 6월 송도 및 개항장서 개최 -

 

[ 타임즈 - 김시창 기자 ]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백현)가 지역 관광객 직접 유치 20만 명, 지역 소비 효과 158억 유발을 목표로, 올해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 3차 년도 사업을 추진한다.

 

○ 2022년‘대한민국 최초국제명소형 야간관광 특화도시’로 선정*된 인천시는 2025년까지 야간 국내외 관광객 110만 명 유치, 소비 지출액 770억, 야간일자리 3,000명 창출을 목표로 ▲야간관광 콘텐츠 개발·육성 ▲야간관광 여건 개선 ▲야간명소 조성 ▲홍보·마케팅 등 4개 분야의 총 21개 세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사업 공모’ 선정

 

○ 1, 2차 년도(2022. 11월~2023년) 야간관광 육성 사업을 통해서는 29만 2,034명의 관광객 유치, 220억 원의 지역 소비효과, 751명 간접 일자리 창출의 성과를 거두었고, 올해 3월 전국야간관광도시 협의체 출범식에서는 야간관광 리더 도시로 선정됐다.

 

○ 특히, 올해 3차 년도 사업의 경우 야간관광 핵심 대상지를 기존 송도에서 월미도·개항장으로 확대하여 지속 가능한 야간관광 기반을 구축하는 것이 핵심이다.

 

○ 시와 공사는 지난해‘캔들라이트 콘서트’를 통해 구도심의 야간관광 활성화 가능성을 확인하고, 올해 야간관광 콘텐츠를 월미도·개항장으로 확대하면서 구도심 야간관광 생태계 조성을 통해 관광 신 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제물포르네상스 프로젝트’와도 연계해 시너지를 이끌어낸다는 계획이다.

 

○ 야간관광특화도시 협의체 공동 사업으로 추진한 캔들라이트 콘서트는 야간관광 여건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구도심에서 선보였던 새로운 형태의 야간 콘텐츠로, 대중적인 클래식 음악의 선율과 어우러진 중구 개항장의 아름다운 풍광이 850명의 발길을 붙잡았다.

 

 

○ 또한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 사업 공모 참여 당시 개발했던 슬로건 ‘all nights INCHEON’의 고도화를 위해,‘밤마다 인천’이란는 인천 고유의 야간관광 브랜드를 추가 개발하는 등 지속 가능한 야간관광 활성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올해 인천의 밤은 6월부터 더욱 빛난다. 올해 첫 선을 보이는‘부둣가 시장’콘셉트의 야시장 축제부터 야간마켓, 캔들라이트 콘서트, 노을 야경투어, 개항장 BAR 호핑투어가 송도 및 개항장 일원에서 펼쳐진다. 개항의 역사와 수많은‘최초’를 간직한 개항장에서는 인천의 과거를, 송도에서는 인천의 미래를 경험할 수 있다.

 

1883 상상플랫폼 야시장 … 6월 셋째·넷째 주말 운영

24년형 신규 콘텐츠 … ‘부둣가 시장’ 콘셉트의 미식·공연 융합형 축제

 

○ 올해 첫선을 보이는 1883 상상플랫폼 야시장은 과거 부둣가 정취를 살린 ‘부둣가 시장’콘셉트의 야시장 축제로 6월 15~16일과 6월 22~23일 상상플랫폼 1·8부두에서 열린다.

 

 

 

○ 신포동, 차이나타운 등 인근 인기 상권을 비롯해 인천 소재 관광기업들이 운영하는 체험 부스 등 총30여 개의 부스와 20대의 푸드트럭으로 행사장이 꾸려질 예정이다.

 

○ 먹거리뿐만 아니라 즐길 거리도 가득하다. 손태진, 박현빈 등 유명 가수가 출연하는 음악공연이 4일 내내 펼쳐지고, 인천 대표 관광지와 먹거리 이미지를 형상화한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불꽃 드론쇼와 DJ클럽 파티, 바다영화 상영회 등이 진행되며 네온 드로잉, 네온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 시와 공사는 인천 스마트관광도시 앱‘인천 e지’를 통해 야시장에서 사용이 가능한 쿠폰을 발급해 야시장 방문을 독려하고, 또 야시장 내 상품 및 서비스 구매 시 주변 상권에서 이용 가능한 쿠폰을 증정해 주변 상권의 소비를 촉진할 방침이다.

 

○ 한편 야시장 운영 기간에는 송도센트럴파크·신포국제시장·차이나타운·아트플랫폼 등 인천 핵심 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는 시티투어 레트로 노선을 1,883원(성인 기준 가격 5,000원)으로 할인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all nights INCHEON 캔들라이트, 6월 28일 송도 센트럴파크 유엔광장서 개최

주변 상권 연계한 야간마켓도 운영

 

○ 수천 개의 촛불과 함께하는‘캔들라이트 플라멩코’가 6월 28일 송도 센트럴파크 유엔광장에서 오후 8시부터 한 시간 동안 진행된다. 캔들라이트 콘서트는 세계 100여개 도시, 300만 명 이상이 관람한 고품격 야간 대표 공연으로, 올해는 여름밤의 플라멩코 공연으로 관광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행사 당일 유엔광장에서 선착순 무료로 입장·관람이 가능하다.

 

○ 캔들라이트 개최와 맞물려 송도에서는 6월 28일부터 약 3주간(매주 금·토) 야간마켓이 운영된다. 트리플스트리트, 아트포레, 커낼워크 등 송도 6개 대표 상권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 발급을 통해 지역 상권 활성화를 도모하며 연장 영업과 버스킹 공연 등 상권별 이벤트를 통해 관광객의 즐거움을 더할 계획이다.

 

○ 노을야경투어와 개항장‘Bar 호핑투어’를 이용하는 것도 인천의 밤을 만끽하는 유익한 팁이다.

 

○ 2층 버스를 이용해 인천대교와 왕산마리나를 돌며 노을과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인천시티투어 테마노선인 노을야경투어가 오는 9월까지, 라이브클럽·LP바·루프탑카페 등 개항장 일대의 이색문화시설을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Bar 호핑투어 패스가 8월부터 10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 백현 인천관광공사 사장은“체류형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여도를 고려할 때 야간관광의 중요성은 매우 크다”면서“인천이 명실공히 야간관광 대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야간관광 콘텐츠를 개발을 통해 관광매력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김시창 기자

타임즈 대표 김시창

PHOTO


배너